<속보>대전 50대 '코로나19' 여성 확진자 사망

충남 누적 확진자 106만 7,535명 발생...충남 전체 인구 211만 1,258명의 50.56% 누적 확진 박기성 기자l승인2022.11.19 10:02

크게

작게

메일

인쇄

신고

▲ (사진=YTN 캡처)

대전과 충남의 ‘코로나19’ 신규확진자 발생이 좀처럼 줄지 않는 모양새다.

19일(토) 0시 기준, 대전의 신규확진자는 1,628명으로 직전일보다 119명 많이 발생했다.

이 같은 확산세로 대전에서는 지난주 대비 주간 평균 132명 증가해 8.2%의 증가율을 보였다.

신규확진자 확산세와 함께 확진자들의 사망도 이어져 대전에서는 최근들어 50대와 80대 여성 확진자 2명이 사망했다.

지난 13일 코로나19에 감염된 이 모씨(55, 여)는 대덕구의 한 병원에서 치료 중 지난 17일 사망했다. 또 80대 여성 확진자 1명도 사망해 대전에서 코로나19로 사망한 확진자는 총 828명으로 늘어났다.

충남에서도 2,181명의 신규확진자가 발생해 직전일보다 162명 많이 발생했다.

이로써 충남에서는 누적 확진자가 106만 7,535명으로 늘어나 충남도 전체 인구 211만 1,258명의 50.56%가 코로나19에 감염된 것이다. 충남도민 2명 가운데 1명이 코로나19에 감염된 셈이다.

충남에서도 확진자들의 사망 사례가 이어져 최근 들어 60대 남자 확진자 2명과 70대 여성 확진자 1명 등 3명의 확진자가 사망했다.

이로써 충남도에서는 확진자 가운데 총 1,333명이 코로나19로 사망했다.

신규확진자 확산세와 더불어 고령의 확진자 사망이 이어지자 정부 보건당국과 각 지자체마다 백신 접종은 물론 동절기 접종을 강조하고 있으나 실적은 미비한 상태다.

대전의 경우 4차 접종 13.7%, 동절기 접종 3.8%에 불과한 실정이다.

또 충남 역시 4차 접종 17.8%, 동절기 접종 4.4%에 불과한 것으로 나타나 백신 미접종자의 추가 접종이 요구되는 상황이다.


박기성 기자  happydaym@hanmail.net
<저작권자 © 미디어대전,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박기성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기기사

기사 댓글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0 / 최대 400byte

숫자를 입력해주세요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합니다.
여백
여백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대전광역시 유성구 대학로 27 현대리조텔 1309호
대표전화 : 010-5455-4311  |   등록번호 : 대전 아 00225  |  등록년월일 : 2015. 4. 10  |  발행인·편집인 : 박기성   |  청소년보호책임자 : 박기성
Copyright ©2015미디어대전. All rights reserved.